2020.11 알레르기내과·의료정보학과 | 면역질환 빅데이터 플랫폼 기술 구축

 

 

아주대학교병원 알레르기내과와 의료정보학과 연구팀(보건복지부 지원 연구중심병원 육성사업 면역 질환 연구팀)은 최근 천식 환자들의 다양한 임상정보와 의료정보 기술이 융합된 면역질환 빅데이터 플랫폼 기술(ICARUS-DB)을 구축하여, 본격적인 산학 연구와 임상 중개 연구를 가속화하고 있다.

 

이 기술의 장점은 관련 전문 의료진들이 최적화된 치료를 하면서, 장기적인(10년 이상) 치료 효과를 평가를 진행하되, 임상 현장을 반영한 실시간 평가이자 다면적 분석이 가능한 기법이다.

 

연구팀은 이러한 분석 기법을 활용한 첫 연구 결과를 미국 알레르기 학회지인 『Journal of Allergy Clinical Immunology In Practice』에 2020년 10월 온라인판에 ‘Longitudinal Outcomes of Severe Asthma: Real-World Evidence of Multidimensional Analyses(중증 천식의 장기간 추척 경과 : 임상 현장 기반 다면 분석)’란 제목으로 게재하였고, 추가 연구 결과 게재를 목표로 하고 있다.

 

 

 

 

주 연구자인 박해심 교수는 이번 연구는 현존하는 성인 천식 환자들의 치료 성적 평가의 한계점(단면적 또는 단기 추적관찰)을 극복한 통합 분석 플랫폼으로, 성인 천식과 같은 장기간 지속되는 만성 면역질환들의 실제적 임상 현장(real-world practice)을 반영한 치료성과 분석을 위한 플랫폼 기술로, 질병과 치료 패턴의 변화/치료제의 효능 비교/안정성 검증/경제성 평가/효율적인 신약 개발을 위한 확증 연구에 유용한 기반 기술이라고 밝혔다.  

 

또한 연구팀은 현재 본 기술을 활용하여 글로벌 기업과의 다양한 산학연구를 진행하고 있으며, 향후 표준화데이터 모델을 이용하여 다기관/국제 연구로 확장하고, 추가로 현재 진행되는 신규 생체지표와 임상 정보를 융합하여, 플랫폼 기술 고도화를 진행하여 국제 경쟁력이 있는 융합기술로 발전시킬 계획이라고 덧붙였다.

 

 

 

 

 

예약 닫기